비건 소식
HOME 비건 소식
‘제 2의 피부인 옷’ 라온하제, 알러지프리 아기섬유유연제
badc6514717b4a472fa53bc5f4c05757_1610505358_9348.jpg
 


[잡포스트] 김강현 기자 = 유해 물질 함유 기준을 초과했거나 시장 유통 전에 안전기준 적합 여부를 확인∙신고하지 않은 제품이 다수 적발된 가운데 유통된 생활화학제품 중 유아섬유유연제에 문제가 되는 품목이 들어있어 소비자들에게 적지 않은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29일 환경부에 따르면 생활화학제품 안전 실태를 조사해 적발된 22개 품목, 148개 제품에 대해 제조∙수입 금지 및 회수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위반제품 148개 중 호호에미 섬유유연제, 뮬릭 섬유유연제 등 총 12개 제품은 유해 물질 함유 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해당 제품 정보는 초록누리 사이트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이러한 가운데 친환경을 중시하는 프리미엄세제 브랜드 라온하제의 아기섬유유연제(인펀트앤토들러 섬유유연제)에는 알레르기 유발물질이 전혀 없는 알러지프리 향료가 함유되어 있다고 밝혔다. 


라온하제 아기섬유유연제는 안전기준 적합확인 신고를 받았으며, 석유계 계면활성제, 형광증백제, 동물성 성분 등을 넣지 않은 제품으로, 인증 절차가 까다로운 비건(Vegan) 인증을 받아 사용할 수 있는 섬유유연제이다. 비건 제품에만 사용할 수 있는 V-Label마크가 제품 뒷면에 표시되어 있고, vlabel코리아 사이트에서 제품을 확인할 수 있다.


이외에도 친환경 섬유유연제 뿐만 아니라 세탁세제, 섬유탈취제 등 라온하제의 모든 제품들은 현재 시판되고 있는 세제 용기 중 최초로 분리배출 표시제도에 통과하여 재활용 우수등급을 받아 환경을 생각하는 프리미엄 세제 브랜드로써의 신뢰를 더했다.


라온하제 관계자는 “전 제품 모두 비건 인증을 받았다”면서 “제품의 퀄리티와 안정성에 대해 자신 있는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알러지프리 향으로 알레르기 유발물질이 전혀 없는 인펀트앤토들러 중성세제와 섬유향수도 공식몰을 포함한 여러 사이트에서 판매되고 있다.


-잡포스트(JOBPOST)-


목록
V-라벨에 관심이 있으신가요? 문의를 통해 무료 견적을 받아보세요!